반복영역 건너뛰기
지역메뉴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
우크라이나, 4월 24일까지 비상 체제 가동

우크라이나 UNIAN, 112 International, Interfax 2020/03/27

☐ 우크라이나 정부가 4월 24일까지 비상 상황 체제를 가동한다고 발표함.
- 3월 25일 우크라이나 정부는 4월 24일까지 비상 상황 체제를 가동한다고 발표함.
- 우크라이나 정부는 국가 전역에 내려진 격리 기간도 4월 24일까지 연장한다고 발표함.

☐ 우크라이나 정부는 비상 상황 체제가 국가 비상사태와는 다르다고 설명함. 
- 우크라이나 정부는 이번 비상 상황 체제가 코로나19를 제대로 대처하기 위한 임시 조치로, 비상 상황 체제에서는 자유와 권리를 억압하고 제한하는 조치가 도입될 수 없다고 설명함. 
- 한편 우크라이나는 3월 23일 기준으로 수도 키이브(Kyiv)를 비롯해 8개 주에 비상사태가 선포되었음. 

☐ 우크라이나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56명이며, 이 중 5명이 사망함.
- 3월 26일 기준 우크라이나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56명, 사망자는 5명이며, 하루 사이에 43명이 늘어남.
- 우크라이나 외교부는 약 7만 2천 명의 우크라이나 국민이 코로나19를 피해 우크라이나로 귀환했다고 발표함. 
뉴스브리핑 - 출처, 원문링크, 첨부파이르 키워드 안내
출처 UNIAN, 112 International, Interfax
원문링크1 https://bit.ly/33OXuTR
원문링크2 https://bit.ly/2UiA9qy
원문링크3 https://bit.ly/3dwnOqb
첨부파일 -
키워드

#전염병 #방역 #코로나19

본 페이지에 등재된 자료는 운영기관(KIEP)EMERiCs의 공식적인 입장을 대변하고 있지 않습니다.
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