반복영역 건너뛰기
지역메뉴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
아르메니아, 코로나19로 대외 부채 증가 우려

아르메니아 Armenpress, News.am 2020/04/27

☐ 아르메니아 정부가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늘어나는 부채를 피할 수 없다고 발표함. 
- 4월 23일 아톰 잔주가지안(Atom Janjughazyan) 아르메니아 재무부 장관은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부채가 늘어나는 상황을 피할 수 없다고 발언함.
- 잔주가지안 장관은 상대적으로 아르메니아가 대외 부채 부담이 적은 나라 중 하나라고 덧붙임. 

☐ 아르메니아 정부는 GDP의 5%에 달하는 재무 부채를 예상함. 
- 잔주가지안 장관은 2020년 세수가 당초 예상보다 약 1,700억 드람(한화 약 4,360억 원)가량 줄어들 전망이라고 발표함.
- 이에 따라 아르메니아 정부는 당초 GDP 2.3%에 달하는 1,610억 드람(한화 약 4,129억 원)의 정부 부채가 GDP 5%에 달하는 3,240억 드람(한화 약 8,311억 원)에 달하리라 예상함. 

☐ 아르메니아 정부가 2020년 0.7%의 경제 성장을 전망함. 
- 잔주가지안 장관은 아르메니아 중앙은행(Central Bank of Armenia)이 제시한 0.7% 경제 성장률에 동의하면서도, 연말에는 상황이 다소 개선될 수 있다고 바라봄. 
- 잔주가지안 장관은 GDP의 4.1%에 달하는 금액을 설비투자에 투입한다고 덧붙임. 
뉴스브리핑 - 출처, 원문링크, 첨부파이르 키워드 안내
출처 Armenpress, News.am
원문링크1 https://bit.ly/2SbjjIu
원문링크2 https://bit.ly/2VBEhT0
첨부파일 -
키워드

#부채 #코로나19 #경제 성장

본 페이지에 등재된 자료는 운영기관(KIEP)EMERiCs의 공식적인 입장을 대변하고 있지 않습니다.

목록